본문 바로가기
  • dreamer mystee
diary/끄적끄적

블로그 스킨 변경 후기 (feat. 2년 넘게 사용하던 스킨을 바꾸다)

by dreamer mystee 2021. 10. 7. 01:12

 


 

블로그의 스킨을 #2 스킨에서 북클럽 스킨으로 바꾼 후기입니다.

'스킨을 바꾸면 블로그가 날아갈 수도 있다', '검색엔진에 노출이 안될 수도 있다'라는 소문들에 대해서도 이야기해보겠습니다.

 

 

 

2년 넘게 사용하던 #2 스킨, 안녕~

 

 

코로나19 백신 모더나 1차 접종 후기

코로나19 모더나 백신 1차 접종 후기입니다. 참고가 될 수 있게 저의 나이를 미리 알려드리자면 30대 후반의 남자입니다. 평소에 건강에 신경을 쓰는 편이라 먹는 음식이나 생활습관 등에도 신경

mystee.tistory.com

모더나 1차 접종의 부작용으로 블로그 스킨을 변경했습니다(?)

 

 

 

2015년 10월에 만들었지만, 후에 계속 방치를 해왔던 이 블로그..

그러다가 2019년 8월부터 본격적으로 이 블로그에 다시 글을 쓰기 시작했고, 그때부터 사용해왔던 스킨이 위의 #2 스킨이었습니다.

디자인 면에서는 아주 마음에 드는 스킨이었지만..

 

 

 

블로그의 메뉴(카테고리)를 보기 위해서는 메뉴 아이콘을 따로 클릭을 해야 한다는 점,

그래서 검색으로 들어오신 대부분의 방문자들이 다른 글에는 관심을 가지지 않고 딱 검색한 그 글만 보고 나가버릴 확률이 높은 스킨이라는 점 때문에 스킨을 바꾸고 싶다는 생각은 항상 하고 있었습니다.

 

하지만 쉽게 바꿀 수 없는 이유가 딱 하나 있었으니..

'스킨을 바꾸다가 잘못하면 블로그가 돌이킬 수 없는 요단강을 건너게 된다'던가

'스킨을 바꾼 직후에는 검색을 해도 검색엔진에 노출이 안될 수도 있다'라는 소문들을 예전부터 들어왔기 때문이죠.

그리고 2019년 8월부터 이 블로그를 열심히 하던 그 시기에 어떤 이웃분께서도 스킨을 바꿨다가 실제로 블로그가 날아가버린 경험담을 이야기해주셔서.. 더욱더 스킨 변경에 대한 두려움이 있었습니다.

 

 

 

 

티스토리 스킨 변경시 주의할 점

 

이 영상대로만 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이대로 따라해서 아무런 문제 없이 끝났습니다.

스킨을 바꾼 직후에도 방문자들은 계속 검색을 통해서 저의 블로그로 들어오셨습니다.

 

바꾼 스킨에서 스킨 편집도 필요한 부분은 조금 해주고.. 광고도 다시 달고..

블로그 처음 시작할 때 하던 작업들을 하니.. 뭔가 다시 초심으로 돌아간 듯한 느낌도 살짝 들곤 하더군요.

 

 

 

북클럽 스킨으로 바꾼 블로그 첫 화면

 

아주 마음에 듭니다..

사진은 아일랜드의 골웨이라고 합니다. Unsplash에서 가져왔습니다.

 

 

 

카테고리 아이콘을 클릭하지 않아도 오른쪽에 이렇게 카테고리들이 한눈에 보인다는 점이 아주 마음에 듭니다.

모바일로 보면 #2나 북클럽 스킨이나 똑같겠지만..

 

 

 

어쨌든 2021년 10월 4일(현재 이 글을 작성하고 있는 날짜)은 미스티의 블로그의 스킨이 바뀐 기념일인 것으로~

 

 

 


이 글이 도움이 됐다면 하단의 공감 버튼을 꾹 눌러서
빨간 하트로 만들어주세요.

(비로그인도 가능합니다!!)
지인에게 보여주고 싶은 글이었다면
공감 버튼 옆을 클릭해서 SNS 공유해주세요.
댓글은 블로그 운영에 큰 힘이 됩니다.

 


 

 


댓글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