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 dreamer mystee
blogger mystee/연예

더 모팻츠 The Moffatts 『 미스티의 나만의 슈가맨 1편 』

by mystee 2020. 2. 11. 00:02

 


정보를 제공하는 포스팅에는 주로 이야기를 하듯이 경어체를 쓰지만,

이 포스팅은 일기 형식의 글이므로 평서체를 쓰도록 하겠습니다. ^^

 


 

 

 

♬ The Moffatts - I'll Be There For You (1998)

 

 

 

더보기

Saw you this morning, with that look in your eyes
I hate to see you looking like, you're lost and lonely
It isn't easy when you're all by yourself
Don;t you worry, I hear you, cause I know what it's like

 

And if you look you'll find, I got you on my mind
Cause baby

 

I'll be there for you
When you need somebody
I'll be there for you
When you want someone who cares
When you're down and feeling blue
I'll be there for you
When you call me, I'll be there

 

I wanna show you how good it will be
Never needed anyone the way I need you right now
You know you'll never be alone anymore
We can make it,together
It's gonna be all right

And if you look you'll find, I got you on my mind
Cause baby

I'll be there for you
When you need somebody
I'll be there for you
When you want someone who cares
When you're down and feeling blue
I'll be there for you
When you call me, I'll be there

 

 

 

시즌 3까지 이어지고 있는 슈가맨이라는 프로그램을 보면,

정말 너무 반가운 뮤지션이 나올 때도 있는가 하면,

나는 누군지도 모르는 가수가 나올 때도 있다.

 

나는 누군지도 모르는 가수란, 내가 태어나기도 전에 활동했던 가수들을 말하는게 아니라

내가 한창 음악을 즐겨듣던 나이에 활동했던 가수이지만 나는 모르는 가수들을 말하는 것이다.

 

그렇게 나는 중학생 때부터 음악을 듣는 취향이 확실해지면서,

다른 친구들과 듣는 음악들이 달라지기 시작했고,

다른 사람들은 기억하지 못하고 있을 것 같은, 나만 알고 있을 것 같은 가수나 뮤지션이 좀 있다.

 

그래서 이렇게 '나만의 슈가맨' 시리즈로,

아는 사람은 알고 모르는 사람은 모를 것 같은 가수나 뮤지션을 소개해보려고 한다.

 

 

 

 

 

 

1998년이었다.

 

이렇게 잘생기고 훈내가 풀풀 나는 캐나다의 4명의 소년들이 한국을 방문한 일이 있었다.

친형제들로 이루어진 10대 밴드, 더 모팻츠였다.

 

멤버의 구성은, 한살 위 형인 스캇 모팻 Scott Moffatt (사진의 가장 왼쪽, 기타)

세 쌍둥이인 클린트 모팻 Clint Moffatt (왼쪽에서 두번째, 베이스)
밥 모팻 Bob Moffatt (가장 오른쪽, 드럼)
데이브 모팻 Dave Moffatt (오른쪽에서 두번째, 키보드) 으로 이루어졌었다.

 

한국에서 데뷔하고 활동하는 것이 아닌,

이미 캐나다와 독일 등에서 활동하던 밴드가 앨범 홍보차 한국을 방문한 것이었다.

 

90년대 당시에는 외국인 뮤지션이 앨범을 홍보하기 위해

작은 나라인 한국을 방문하는게 흔치 않은 일이라서 (지금도 흔하지는 않은 일같다) 아직도 기억이 난다.

그렇게 TV에서 소개된 이후에 한동안은 케이블 TV의 음악방송 채널을 틀 때면

모팻츠의 음악이 자주 흘러나왔었다.

그 곡이 위의 I'll Be There For You 였다.

 

나는 당시에 이들의 앨범도 구입했었다.

처음으로 영어로 된 가사의 곡을 외우고, 부르는 것이 가능해졌던 곡이 바로 이 I'll Be There For You 였다.

'나도 팝송을 부를 수가 있구나' 하는 성취감을 안겨준 곡이었다.

 

 

 

 

 

 

♬ The Moffatts - Crazy (1998)

 

 

 

더보기

Life is such a funny thing
You never know what it'll bring
You know I'm just takin' it day by day
For you it comes so easily
For me it's just another fantasy
Cause nothing, nothing ever comes my way
I see you there, I watch you fly
If I could be you, I would touch the sky
But here I am, and there you are
Don't you know it's driving me
So crazy

I think I'm going crazy, can't take it anymore
Got one thing on my mind all the time
And it's driving me crazy, I think I'm going crazy
And I don't know what I'm doing
Ijust can't take your grace in my face
Cause it's driving me crazy

You do what you wanna do
Everybody wants to be with you
It's something that I jsut don't understand
I don't believe you know what you got
And that's what puts me over the top
I'm running I'm runnin' just as fast as I can
I see you there, I watch you fly
If I could be you I would touch the sky
But here I am, and there you are
Don't you know it's driving me
So crazy

 


I think I'm going crazy, can't take it anymore
Got one thing on my mind all the time
And it's driving me crazy, I think I'm going crazy
And I don't know what I'm doing
Ijust can't take your grace in my face
Cause it's driving me crazy

 

 

 

우리나라에서 알려진 곡은 I'll Be There For You 뿐이었지만,

내가 이 앨범에서 가장 좋아했던 곡은 바로 이 Crazy 였다.

 

I'll Be There For You는 정말 완전히 그 당시 90년대의 우리나라에서 먹힐법한 소년 밴드다운 곡이었지만,

Crazy는 진짜 그냥 락밴드의 곡이었다.

 

모팻츠는 이 후로도 몇번 더 한국에 왔었던 것으로 기억한다.

소년이었던 모습들은 다 어딘가로 가고, 수염이 난 성인이 된 후로도 한국에 와서 공연을 했고,

그걸 TV에서 보여줬던 기억이 있다.

 

 

 

한때 우리나라에서 알려졌었던 밴드였었지만, 슈가맨에서 이들을 소환할 리는 없겠지?

인터뷰도 100% 통역으로 진행해야 할테니 유재석과 유희열의 유머도 통하지 않을테고,

당시에 엄청난 센세이션을 일으킨 정도의 팀까지는 아니었으니..

캐나다에서 4명이나 다 데려오는 것은.. 제작비도 많이 들고,

인터뷰도 노잼이 될 가능성이 다분하니..

그래서 나만의 슈가맨이라고 제목을 붙여보았다.

 

 

 

 

 

 

♬ The Moffatts - Like I Love U (2018)

 

 

 

더보기

I heard you've been goin' out stayin' out late

like nothing was wrong

I didn't think you take just a couple of day

for you to move on

 

I guess it looks like you're doing just fine

But someday I'm gonna cross your mind

 

Coz nobody's gonna hold you

the way that I used to

Nobody's gonna kiss you

the way that I did

So remember when your out there

looking for someone new

Nobody's gonna love you like I... Love you

 

You were sunshine in the rain

The light that broke the dark

you were my best friend

If only I can hit rewind

get back when you are mine

Then we could start all over again

 

Coz nobody's gonna hold you

the way that I used to

Nobody's gonna kiss you

the way that I did

So remember when your out there

looking for someone new

Nobody's gonna love you like I... Love you

 

So remember when your out there

looking for someone new

Nobody's gonna love you like I.... ohhh

 

Nobody's gonna hold you

the way that I used to

Nobody's gonna kiss you

the way that I did

So remember when your out there

looking for someone new

Nobody's gonna love you like I... Love you

 

Nobody's gonna love you like I...

Nobody's gonna love you like I...

Nobody's gonna love you like I do.... Love you...

 

Nobody's gonna love you like I...

Nobody's gonna love you like I...

Nobody's gonna love you like I do....

 

 

 

모팻츠는 활동을 쉬다가 다시 하다가를 반복하다가 다시 얼마 전에 앨범을 낸 것 같다.

 

소년이었던 모습은 온데간데 없고 이제 어느새 중년에 가까운 모습을 하고는 있지만,

눈빛 만큼은 그때의 순수한 마음을 간직하고 있는 것 같은..

떨어질래야 떨어질 수 없는 관계인 이 네 형제들이 참 보기 좋다는 느낌을 받았다.

 

오랫동안 멤버 교체가 없는 밴드를 한다는 것은 참 복받은 일이다.

 

 

 


이 글이 도움이 됐다면 하단의 공감 버튼을 꾹 눌러서 빨간 하트로 만들어주세요. (비로그인도 가능합니다!!)

지인에게 보여주고 싶은 글이었다면 공감 버튼 옆을 클릭해서 SNS에 공유해주세요.

댓글은 블로그 운영에 큰 힘이 됩니다.

 


 


댓글11